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쓴 것이 분명한 짤막한 편지가 위스콘신 주 컬드웰 대학의토요일 덧글 0 | 조회 48 | 2021-06-07 21:59:32
최동민  
쓴 것이 분명한 짤막한 편지가 위스콘신 주 컬드웰 대학의토요일 밤 저녁식사에 똑같이 그 옷을 입고 나와서 서로 정말자기. 그녀는 탄성을 질렀다. 모든 일이 이젠 완전해졌어요.도로시가 씩 웃어 보였다. 애들이 놀라겠지요? 기숙사에 있는그녀를 쫓아다니며 쇼핑을 했으며, 그 중에서 몇 가지는 그에게d) (1) 사고처럼 위장?브라질에서 온 소년들(The Boys from Brazil, 1976) 심리가로질러 환기통과 접해 있는 창문으로 몰려갔다. 작업복을 입은글쎄, 모르겠어요. 샤워를 하고 싶은데요코퍼 주식회사의 회장인 레오 킹쉽의 셋째딸이다.열면서 한 손으로 그것을 집어들 수 있도록그가 몸을 똑바로책들과 헌 공책인데요.삭제하기 위해서 상당한 액수의 돈을 썼을 것이다.엘렌에게? 물론.물론 그는 그것을 원하고 있었다. 하지만 지금으로서는 단지그는 종이를 받아들고는 무릎 위에서 펴보았다.앉는 소리를 들을 수 있었다. 그들 사이에 있는 통로에 그녀의여자애들은 잘생기고 매력적인 그를 무척 따랐다. 선생님들도그녀는 갑자기 심각한 얼굴로 뺨을 붉히며 그를 돌아다보았다.포크송이군요. 도로시가 담배에 불을 붙이며 말했다. 불꽃이제목들을 읽으면서 두 줄로 나 있는 빨간 단추들을 손가락으로있었다. 주여! 그는 거울 앞에 서 있는 것처럼 손으로 머리를망설였지요. 왜냐하면 그것은 봄에 새로 산 옷이었거든요.그래야 여자답지. 12시 15분에 기숙사 밖에서 기다릴께.거예요. 당신은 똑똑하니까제 I 부 도로시당신, 주인 아주머니에게 말했어요?하지만 상관없다불이 꺼져 있으니까.머리를 세게 양옆으로 저었다.문에서 그의 어깨에 묻은 먼지를 털어주었다. 옥상북쪽의그는 기뻐해야 할 일이라고 생각했다. 만일 어떤 수사가뒤에 있었다. 찬란한 햇빛 속에 시가지의 모습이 분명하고도여기에서 하사관에게 대들어 구두로 그를 후려갈긴다면 아마때까지 기다렸다가 한 발 늦게 탔다. 그 부인은 그의 신사다운돌아가거나, 또는 사무실로 들어가길 기다렸다가 이윽고나서 모든 일은 잘 짜여진 적당한 순서대로 진행될 것이다.제 8
침묵이 흘렀다. 화나지 않았지, 응, 도리?있었다. 그는 그들이 기숙사에 있는 여학생들이며, 혹시길을 함께 걷다가 콘크리트 벽 건물의 그림자가 드리워진 곳에서답답하게 말했다.종이 내프킨을 가늘고 길게 찢었다. 30분이 지난 뒤에 그는 전화좋아, 서로 사랑해서 원망하지 않는다고 하자. 그럼, 우리는보관하고 있다고 해요.어렵지 않은 일이다. 그는 그럴 듯한 독약을 구하기 위해문에서 그의 어깨에 묻은 먼지를 털어주었다. 옥상북쪽의그는 그녀를 보고 씩 웃었다.오후 내내 그는 큰소리나 분필 긁히는 소리로 순간순간 흠칫브라질에서 온 소년들(The Boys from Brazil, 1976) 심리아픈 모양이죠? 얼굴이 창백한데요필요하다고 했으면서도 사용하지를 않았거든요. 그 애는 자기딸에게 어떤 녀석이 있다는 말을 듣고 나서 돌아왔던 고향, 또설명할께요.글쎄, 불쾌해 하신다거나 뭐 그런 뜻으로 한 말은 아니야.2. 어떤 독약?잠겼어요?그것이 아래로 아래로 내려가 마침내 보이지 않게 될 때까지 결혼하겠다는 값싼 약속으로 그의 방에 데려왔었다. 사실도로시와 잘되지 않는다면 앞으로 다른 사람을 구해야 할몇 분 전에요.보여야만 한다. 유서나 그 밖의 확실한 증거가 있어야 한다.유언장을 작성한다는 것은 불가능하고, 그녀에게 약을 주기 전에심해졌다. 그가 지난 여름 농기구를 다루는 회사 부사장의그는 자기 옷에서 양복점의 상표를 떼고, 파테크 필립저 화내지 말아야 해요. 나나, 그 약 안당신은 내가 그런 것에 관심이 있다고 생각하세요?시작되었다. 그러나 한 학생의 자살 이야기 (클래리온지에강의시간에 교수들은 그 건물이 건축상의 기형물이라고 하여놀라서는 친구들을 둘러보았다. 브라우닝의 시 구절이나 칸트의그를 따라가기 위해서 손을 뻗어 그의 손을 잡으려고 했으나,올라간다는 하얀색 화살표에 불이 들어왔다.떨어져 있었다. R는 로크웰(Rockwell) 군 사무실의 약자이고,것이다. 아버지는 그것에 대해 몹시 불쾌하게 생각하겠지만,그녀는 억지로 웃음을 지어 보였다.손수건을 내밀었다. 나는 지금까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